Let’s check and use sports analysis unconditionally

먹튀폴리스

먹튀폴리스 이란?

먹튀폴리스 라는 곳은 좋다.

그이유는 먹튀폴리스 가 안전하기 때문이다.

아이가 집중해 놀고있을때 장난을 빼앗아보고.. 아이한테 기분이 어떤지 물어보

요… 아직 어리니 반복학습을 해야죠 머 ㅠㅜ 특나 연령이 어릴수록 역지사지의 상

황이 효과가 긴해요…친구랑 기분좋게 함께 노는 방법과 허락 하는 방법 등을 알려

주시면 더 좋을거에요~ 친구 랑 같이 놀래? 나 이거 놀아도 돼? 등등.. 자꾸 반해서

얘기해줘야 할거에요..저희 아이도 선생님랑 성향이 안맞으니 매일같이 버거워하

시더라구… 정서학대가 의심되는 상황도 있었고요… 결국 저는 얼집 옮겨줬어요…

새운 곳에서는 다행히 아이랑 성향이 잘 맞는 분을 나서… 아이가 힘들다고는 하시

는데 그마저도 귀다고 얘기해주시더라구요… 어떤 선생님을 만나냐에 따라서도 다

르니… 지금은 마음이 마니 힘시겠지만… 잘 고민해보세요… 저도 옮기기로 결하기

전까지 스트레스가 넘넘 심했었어요… ㅠㅜ비슷한 상황이 있으셨나바요.. 알려주신

방법 해야 겠네요 근데 아무래도 부모다 보니.. 제가 뺏것도 장난으로 여길수도 있

어요 .. 일부러 형을 대해서 장난감을 뺏을때 안 뺏기고 구렇게 하기 는데 여전히 뺏

네요 말도 좀 느려서.. 기분이 어다고 완전히 표현을 못 할꺼에요 그래도 해봐야 어

요! 너무 감사해요저희 애도 엄청 에너지 넘치 이인데 가정 어린이집 잘 다니고 있

어요. 영유아담이라 좁은데도요. 좁은 유희실 엄청뛰어다니고 뻘뻘 흘리며 놀아요.

물건 뺏는 건 고쳐야겠지만 생님과는 안맞는 것 같은데 상담 후 원을 옮기시 떨지

요..? ㅠㅠ 넘 속상하시겠오요..전한 아이만 신건지.. 아이가 스트레스 받을까 걱정

이에여 저 트레스 받지만.. ㅠㅠ

먹튀폴리스

먹튀폴리스 안전하게 이용하자

원장님이랑 낼 이라도 상담 고 옮기던지 해야겠어요 ㅠㅠ놀이학교는 낮잠없 시쯤

하원이예요에너지넘치는 친구들은 훨씬 재게다닐거예요! 케어도 얼집보다는 좀더

나을것같요룸메 관련 고민이 있어서… 긴 글인데 들어주분 계신지ㅠ제가 대학 기숙

사 사는데 룸메는 저 갑이고 1년 선배에 계열은 아예 달라요. 룸메랑 랑 미리 연락을

하고 입사했는데 그때 제가 2~3쯤 잔다고 미리 말을 했고 룸메는 별 신경 안쓰더구

요 지금 3월 1일부터 같이 사는데 얘가 남친도 고 친구도 많고 대면수업도 많아서

여튼 나가있 간이 많고 기숙사 와서 하는 건 과제랑 잠자는 거 에 하는게 거의 없고

매일 11~12시 사이에 잡니. 는 반수하느라 학점도 적게 듣고 대면도 하나뿐고 친구

도 아직 없어서 비교적 기숙사에 있는시이 많아요 아직 존나 어색한데 얜 저랑 친해

질 생은 하나도 없어보여서 친목쌓는건 포기했구요. 적인 얘기 아예 안하는 사이에

요​저는 저녁~새벽 부가 잘돼서 적어도 2시까지는 공부를 하다 자고은데 룸메는 12

시 되기전에 무조건 누워서 불을 야해요.. 제가 12시까지 공부하고있으면 언제까 거

냐고 물어보고 이불 머리끝까지 뒤집어쓰고 있데 안꺼주기가 좀 그렇더라구요 첨

엔 저도 그냥 날 공부 끝내고 같이 누웠어요. 근데 저는 매일 박꼬박 12시 안에 자는

건 진짜 못하겠는데 얘는 트북 휴대폰 빛 있으면 못자나봐요.. 침대가 붙어는것도

아닌데 휴대폰 빛때문에 못자겠는지 낯춰라고 하고..(그때 밝기는 딱 가운데 정도로

해놨음) 물론 취침등이나 스탠드 같은 것도 못 킴… 리고 저번에 방에서 햄버거 먹

었는데 좀 싫어하 치라 배달음식도 얘 없을때만 시키는 중이구요… 고로 저는 둔한

편이라 얘가 뭘하든 신경안써요딴거는 괜찮은데 잘때는 정말 예민해서 밤만 되 치

보는거 너무싫고 얘도 그냥 나없을때 혼자 자게 낫겠다 싶어서 전 수면패턴 엉망 되

더라도 아 녁이나 밤에 독서실 가서 다음날 오전에 돌아와 이 부담이긴 한데 어짜피

기숙사보다 공부는 잘 서 계속 가려고해요 걔 수면패턴 맞춰주는것보단 아서..계속 그렇게 지냈죠

먹튀폴리스

안전도로 치면 대한민국 1등

그렇게되면 저는 아침터 오후까지 자는건데 저는 불키고 소리 좀 나도 는편이라 룸

메한테 미리 신경쓰지 말라 해놨어요근데 저번에 너무 피곤해서 한 번 새벽 5시반

쯤에 어간 적이 있는데 최대한 소리 안내고 불도 휴대 만 켠 다음 옷갈아입고 누우

려는데 깨서 자기 오 우 잠든거라고 짜증을 내더라구요 그땐 저도 솔히 기분이 드러

웠긴했어요 나는 걔 배려해서 일러 밤에 자리 비우는건데 잠깐 깼다고 바로 짜증

고..자기가 그날따라 늦게 자서 피곤한게 내탓도 닌데 그래서 그날 속이 상해서 아

는언니한테 말니까 언니가 왜그렇게 호구같이 사냐고 뭐라하더구요. ​저도 룸메가

방안에서 친구랑 남친이랑 거매일 통화할때,키보드 타자소리 30분 넘도록 오게 낼

때 아무리 미리 괜찮다고 했지만 내 눈치 1 보는걸 보면서 나만 얘한테 맞춰주고 있

구나 싶 명 기숙사인데 내가 얘 집에 얹혀사는 느낌 들고 수로 그렇긴 해요..그중에

진짜로 짜증났던 두상은 제가 화장실에서 드라이기로 머리말리는데 문 열려있었나

봐요. 시끄러웠던건 미안한데 저보고 닫아달라고 말하는게 아니라 자기가 와서 그

냥 을 휙 닫고 가길래(평소에 룸메는 저 잘때 책상에 아서 머리말려요..) 그때 처음

으로 룸메가 쎄했고. 두번째는 위에서말한 제가 너무 일찍들어와서 가 짜증낸 일이

에요 아무리 새벽에 들어온건 제 안한게 맞지만 평소엔 사적인 감정 전혀 안드러고

일상대화도 안할만큼 어색한 사이인데 자기 깨니까 바로 확 짜증내는거 보고 정이

좀 떨어졌요그런데 룸메가 원래 기가 센 스타일은 맞는것지만 잘 때 빼곤 아주 예민

한것도 아니고 원래 공생활이면 이정도는 배려해줘야하는건지… 아는니는 잘때 그

정도로 예민하면 자취를 하거나 자가 알아서 귀마개나 안대를 하는게 맞다고 하는

(언니는 기숙사생활 3년차) 에타같은거 보면 주로 룸메의 개매너에 의한) 피해자들

글을 자주 보게니까 불편해도 이정도는 배려해야하는건지.. 근

스포츠분석글을 보시려면 나의 블로그로 오세요